SAENGGREEN 뷰티&헬스

생그린의 중요한 정보와 중요한 내용을 알려드립니다! 필독해주세요!

여러분의 곁에서 항상 최선을 다하는 생그린이 되겠습니다.

커뮤니티

[정보]무더위 건강 챙기는 여름철 '추천 한방차'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9-07-24 13:06 조회122회 댓글0건

본문


9a58b6e14278e567d8c870d619066598_1563940
 

더운 여름철에는 땀을 많이 흘려 몸의 기운을 잃기 쉽습니다. 이 때 수분과 몸이 필요로 하는 영양소를 수시로 보충할 수 있는 한방차가 큰 도움이 됩니다. 한방차는 따뜻한 상태에서 마셔도 좋지만, 여름에는 시원하게 소다수나 레몬즙을 섞어 마셔도 좋습니다.

9a58b6e14278e567d8c870d619066598_1563940
 

#몸의 진액을 보충해주는 ‘오미자 차'

오미자는 이름 그대로 다섯 가지의 맛을 내는 과실이다. 본초강목에는 오미자의 시고 짠 맛은 신장과 간을, 맵고 쓴 맛은 폐를 보호하고 단 맛은 비장과 위에 좋다고 말해줍니다. 그래서 조상들은 여름에 땀을 많이 흘리고 쉽게 지치거나 식욕이 없는 이들에게 권했습니다. 피로해소 및 간 기능 향상에 도움이 되기 때문에 과도한 음주 다음 날 마셔도 좋습니다. 소화작용에도 도움이 되며 만성기관지염이나 기침, 천식환자들도 꾸준히 마시면 좋습니다.   

 

보통 많은 이들이 오미자의 새콤 달콤한 맛을 더욱 살리기 위해 설탕을 넣어 발효시켜 오미자청이나 음료 형태로 마시는 것을 선호하는 편이지만, 그것보다는 오미자를 말려 차 형태로 만들어 마시는 것이 건강에 좋습니다. 따뜻하게 차로 우려낸 후 식혀서 냉장고에 넣고 수시로 마셔도 좋고, 탄산수에 넣어 마시면 깔끔한 맛의 ‘천연 오미자 에이드’로 만들어도 좋습니다.   

9a58b6e14278e567d8c870d619066598_1563940 

#독소 배출하는 ‘자소차’

자소는 청량감이 있는 한약재로 주로 향균작용, 독소배출을 하여 머리와 속을 맑게 해주는 효능이 있습니다. 특히 여름철 식중독과 냉방병 예방에 큰 효과가 있습니다. 일본에서는 회를 먹을 때 항상 자소를 함께 먹을 정도로 향균력이 뛰어납니다. 자소는 들깻잎의 변종으로 보라색을 띄고 있어 자소엽이라고 불리웁니다. 특히 자소엽차는 카멜레온차라고도 알려져 있는데 물의 온도에 따라서 색깔이 달라지기 때문입니다. 낮은 온도에서는 보라빛을 내다가 온도가 조금 높아지면 푸른 빛을 온도가 더 높아지면 주황빛을 띕니다. 

 

따라서 자소가 보라빛을 낼 때 탄산수나 보드카과 함께 ‘자소모히토’를 만들면 빛깔이 아름답고 특색이 있습니다. 모히토는 현재 칵테일 메뉴로 널리 사랑 받고 있습니다. 보라빛 자소엽차에 탄산수를 넣고 레몬시럽을 넣으면 더욱 맛있게 즐길 수 있습니다. 

9a58b6e14278e567d8c870d619066598_1563940 

#몸에 열 내려주는 ‘천연 박하’

박하는 예로부터 찬 성질을 가진 약초로 널리 사용되어 왔습니다. 박하는 몸에 더운 열을 내려주고 감기증상, 피부염 및 가려움증, 두통 및 인후염, 치통 증상을 완화시켜주는 효능이 있습니다. 한방에서는 특히 머리와 눈을 맑게 해주는 데 널리 사용되는 약재로 한방차 형태로 수시로 마셔주면 더운 여름철 몸의 더운 기운을 가라앉혀주고, 머리를 맑게 해주어 스트레스나 피로를 완화시켜주는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또 냉방병으로 인해 목이 아프거나 가래가 자주 생기는 경우 가래를 삭혀주어 목의 염증을 완화시켜주는 역할을 해줍니다. 

 

박하차 자체로도 청량감이 있고 시원하지만 탄산수를 섞어 함께 마시면 더욱 상쾌하게 마실 수 있을 것이다. 단 맛을 좋아해도 박하 에이드에는 넣지 말고 깔끔함 맛 그대로를 즐겨보는 것을 권합니다. 단, 평소 몸이 너무 차거나 기력이 약해진 이들은 주의하여 음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9a58b6e14278e567d8c870d619066598_1563940

9a58b6e14278e567d8c870d619066598_156394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